'온앤오프' 넉살 "탈모 의혹? 아직 머리 빼곡하다"

2020-10-17 23:26


[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] 래퍼 넉살이 탈모 의혹에 해명했다.

17일 방송된 tvN '온앤오프'에서는 넉살이 일상을 공개했다.


이날 넉살은 대머리와 탈모 의혹을 받았던 사진을 거론하며 "실제로 개코 형이 걱정하면서 연락이 왔었다. '늦었다고 생각할 땐 더 늦는다'며 자신이 아는 원장님 연락처를 주시더라"고 말했다.

넉살은 "브루스 윌리스처럼 조금씩 갉아먹고 있다"면서도 "아니다. 아직 머리 빼곡하다"고 주장했다.

am8191@xportsnews.com / 사진=tvN

So Hot-! TALK

'홍콩해방' 각인 신청했다 거절당해서 난리

화제의 이슈 & 투데이 fun

남자의 첫경험 나이 상관관계

TALK 실시간 인기

PHOTO & 화보

핵무기 시설로 오인 받은 구식 아파트

홍진영이 주는 고추 먹는다 vs 안먹는다

새로운 아이폰 출시 될 때마다 겁나 웃김

나락갔던 야생마 3개월만에 복귀

close